의견-카라 바흐의 알바니아 교회와 끝없는 아르메니아 거짓말

바쿠,아제르바이잔

나고 르노 카라 바흐 주변의 푸 줄리,자브 라일,아그 담,장길란,구바 들리 및 칼바 자르 지역의 학교,모스크,도서관,문화 센터 및 박물관,유엔 결의안이 아제르바이잔 영토로 확인 된 것은 27 년 전 아르메니아 인들에 의해 점령되었으며,모든 인간-거주 장소뿐만 아니라 전례없는 파괴 행위로 아르메니아 침략자에 의해 전멸했다.

아르메니아 인들은 이제 아제르바이잔 투르크 인들이 9 세기 이후 풍부한 역사 문화 및 인류 유산의 일부로 신중하게 보호 해 온 알반 쿠다방(다디 방)수도원에 대한 새로운 글로벌 조작을 시작했습니다.

이 교회 단지에 거짓말이 만들어지기 몇 년 전에 아제르바이잔의 문화 사역은 아제르바이잔과 터키의 문화적 전통과 역사적 연속성의 정신으로 수도원을 보호하기 위해 중요한 결정을 내렸으며 쿠다방을 세계 기념물 목록에 포함 시켰습니다. 그러나 수도원이 위치한 칼바자르 지역은 아르메니아 인들의 점령으로 인해 보호받지 못했다.

점령에서 카라 바흐의 해방과 함께,자유의 태양은 무 로브 다 고원에 위치한 아제르바이잔 알바니아 시대의 완벽한 건축 진주 중 하나로 간주되는이 수도원 단지에서 빛나고 정당한 주인에게 돌아 왔습니다. 결국 아제르바이잔 국가는 쇼비니스트 아르메니아 종교위원회의 무장 투쟁의 중심에서 모든 인류에게 열려있는 민족 관광 및 다문화 가치의 장소로 전환 할 수있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그러나 알바니아 교회를 무기고로 만든 아르메니아 성직자들의 최근 거짓 캠페인,남부 코카서스의 기독교 역사의 위조,아르메니아 인류와 아르메니아 기독교의 역사를 제작하여 자신을”억압받는 고대 국가”로 위장한 것은 우리가 아르메니아의 거짓말을 전 세계적 규모로 폭로하도록 허용했다.

우리는 카라바흐의 알바니아 수도원들의 역사를 다루겠지만,아르메니아인들은 교활한 의도에 적합하도록 노력했지만,우리는 또한 전 세계의 눈앞에서 벌어지고 있는 우리 세기의 문화적 적대감과 야만성에 초점을 맞추어야 한다.

유명한 내셔널 지오그래픽 잡지의 사진기자 레자 데가티는 28 년 후 3 국 선언 이후 아제르바이잔으로 돌아온 20 만 명의 주민과 함께 아그담을 방문했는데,그가 관찰한 장면에 충격을 받았다. 그는 1945 년에 원자 폭탄에 의해 파괴 히로시마,일본,도시를 비교 했다.

아제르바이잔에서 공인된 외국 대사들,국제기구의 대표들,그리고 군부대들이 점령으로부터 해방된 푸줄리시를 방문하는 사람들은 파괴된 도시의 광경에 놀람을 숨길 수 없었다. 침략자들에 의해 파괴되고 약탈 된 모든 도시,도서관 및 박물관은 아제르바이잔 땅에 있습니다.

아르메니아 통치자들은 또한 그들이 나고르노-카라바흐 주변의 7 개 지역을 보안 조치의 일환으로 점령했다고 인정했다. 아그담을 방문하는 동안 일함 알리예프 대통령은 이 모든 기물 파손 행위에 대해 항의하면서 마치 야만적인 부족이 이곳을 통과한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우리의 도시와 마을을 파괴하고 장길란,구바들리,아그담에 있는 모스크를 동물 보호소로 바꾼 사람들을 외면하는 것은 또한 아르메니아의 거짓말과 날조와 병행하여 전진했다.러시아와 서방은 아제르바이잔의 역사적,문화적 유산인 카라바흐에 있는 알바니아(아그반)교회의 통제권을 장악하는데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또한 유네스코에 이 수도원들의 보호를 호소하고 있으며,이는 또한 이중 기준 정책이 세계에서 얼마나 멀리 도달했는지를 보여주는 데 중요하다. 그러나 지구상의 정의를 보호하고 아르메니아의 거짓말을 폭로한다는 이름으로 우리는 역사적 진리에 대한 세계 대중의 인식을 제고해야한다고 주장해야합니다.

라친 지역의 아고글란 수도원,칼바자르 지역의 쿠다방(다디방)단지,아그다라 지역의 성 엘리제 사원 단지,간자사르(간자사르)수도원은 남부 코카서스의 첫 번째 기독교 국가인 알바니아의 역사적 유산이며,20 명 이상의 터키인과 백인을 하나의 깃발로 통합하고 있으며,아제르바이잔의 투르크인 민족발생 형성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모이 세이 칼란 카투 클루의 알바니아 국가의 1,000 년 국가 역사를 밝히는 아그 반 역사에 대한 주요 출처 작업은 기원전 4 세기부터 형성되었던 풍부한 역사적 문헌의 주요 출처 중 하나 인 것으로 보인다. 알바니아(아그반)황제 우르나이르는 로마 제국과 동시에 313-314 년에 기독교로 개종하였다. 제정 러시아의 기록 문서에 표시된 바와 같이,아제르바이잔 땅에 열린 최초의 교회와 수도원은 점령 기간 동안 아르메니아 그레고리오 교회로서 종파가 아닌 사도 교회였습니다.

메흐라니가 건축한 간자사르(간자사르)수도원은 건축 양식,교회 계층,의식 체계로 아그반의 역사적,문화적 전통을 전적으로 발전시킨 간자사르(간자사르)수도원이기도 하다. 아르메니아 역사가들은 또 다른 아제르바이잔 투르크 국가인 가라고윤루스의 후원으로 1441 년 킬리키아에서 에크미아드진으로 이주한 아르메니아 교회가 간자사르의 종교적 영향 아래 오랫동안 계속 활동했다는 사실을 인정한 역사적 사실이다. 1766 년에도 아스트라한 교구는 간자 사르(간자 사르)에 복종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러나 1836 년 트빌리시에서 아르메니아 대표단의 제안에 따라 아나톨리아와 코카서스에서 아르메니아 카드를 적극적으로 사용하는 정책의 결과로 에크미아진 교회의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제정 법령은 알바니아 가톨리코사테를 폐지했고,알바니아 교회들은 아르메니아 그레고리력에 종속되었다.

아제르바이잔이 독립하자 가발라에 사는 알바니아-우딘 기독교 공동체도 알바니아의 풍부한 종교 및 문화 유산의 상속자로서 활발하게 활동하기 시작했다. 현재 성 엘리제 및 키쉬 사원과 같은 여러 역사적인 알바니아 사원이 지역 사회에 종속되어 있습니다.

삼각형의 반원형 십자가는 알바니아 교회들에서만 볼 수 있다.

27 년 전에 존재했던 모든 문화적 기념물로 도시와 마을을 황폐화시킨 아르메니아와 그 후원자들이 아제르바이잔에 문화적 교훈을 주려고 한 것은 역사적인 아이러니가 아닌가?사파 비드,오스만,아프 샤르는 모든 교회를 정중하게 보존했습니다 그리고 사원,이 알바니아 교회를 포함,지금까지?

제정 정권에서 소련까지 아르메니아인이 단 한 명도 살지 않았던 2017 년 점령된 자브라 일 지역에 세워진 교회 건물에서 아잔을 낭송하는 아제르바이잔인의 세계 이미지를 보여줌으로써 아르메니아 인들이 추구하는 교활한 계획이 무엇인지 궁금하다. 나는 프랑스의 유명한 역사 학자 장 폴 루의 말을 인용,특히 아르메니아의 거짓말에 의존하여 불공정 한 색조와 외침을 만든 프랑스에 응답 할 필요성을 느꼈다.

그는 그의 책”터키의 역사,태평양에서 지중해까지 2,000 년”에 썼다:”인류 역사에서 터키의 장소는 근본적이다,그것은 그들에게 넓은 공간을 제공하지 않고 인류의 역사를 쓰는 것은 불가능하다,오스만 발칸 반도에서 모스 타르 다리에 바 부르 인도의 타지 마할에서 자신의 위대한 문화의 흔적을 무시.”

*작가는 터키-이슬람 연구 센터의 이사이자 카자르 대학의 강사입니다.

*이 문서에 표현 된 의견은 저자 자신의 것이며 반드시 아나 돌루 기관의 편집 정책을 반영하지 않습니다.

아나돌루 에이전시 웹사이트는 금주회 뉴스방송시스템에서 가입자들에게 제공되는 뉴스 기사의 일부만을 포함하고 있으며,요약된 형태이다. 구독 옵션에 대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